허리사랑병원이 건강한 미래를 책임지겠습니다.

척추건강정보

허리디스크HOME - 척추건강정보 - 허리디스크

허리디스크

허리 디스크란?

  사람의 척추는 목뼈는 7개, 등뼈는 12개, 허리뼈는 5개로 구성되어 있으며, 이 척추뼈를 사이에는 척추체 사이 관절의 충격을 흡수하고, 척추의 움직임을 원활하게 하기 위해 만들어진 쿠션과 같은 구조물이 있습니다.
 이러한 구조물을 “디스크 혹은 추간판(반)”라고 부르는데, 수평으로 절단하여보면 연골의 링과 스폰지 같은 핵으로 구획되어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핵(수핵)의 구획에는 겔 같은 물질로 채워져 있는데, 이러한 구조물의 한쪽에 더 많은 압력이 가해지면 겔 형태의 디스크는 다른 한쪽으로 밀려나게 되고 이렇게 밀려 나온 디스크는 인대에 압력을 줄 수 있으며, 또한 어느 방향으로 밀려 나왔는지에 따라, 허리의 신경 뿌리를 누름으로 해서 허리와 다리가 아프고 저릴 수 있습니다. 심한 경우 척수 중심 신경까지 누르게 됩니다.
 특히, 디스크에 퇴행성 변화가 진행되면 이러한 현상이 흔히 발생하게 되는데 이를 척추뼈 사이에 있는 디스크의 수핵이 탈출되었다고 하여서, 수핵 탈출증 혹은 추간판(반) 탈출증이라고 합니다.

허리디스크

증상

  • 신경 뿌리를 건드리지 않은 경우에는 허리통증만을 호소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 심한 경우에는 허리와 다리 통증을 동시에 호소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 허리와 허벅지, 엉덩이 통증을 동시에 호소하거나 허리는 괜찮은 데 다리나 엉덩이, 허벅지 통증만 호소하기도 합니다.

  즉, 허리 디스크 병의 증상은 그 형태 및 경과 등에 따라 다양한 형태의 증상을 가지고 있습니다. 디스크 병은 탈출된 디스크가 다리로 내려가는 허리 신경의 뿌리를 누르기 때문에 환자는 실제로 통증을 일으키는 병소 부위에서는 통증을 느끼는 것이 아니라 다리, 엉덩이나 허벅지처럼 병소 부위에서 떨어진 부위에서 통증(연관통, 방사통)를 느끼는 경우가 많습니다.
 대부분의 환자는 초기에는 허리 통증만 있어오다가 허리 질환이 심해지면서 허리통증은 오히려 줄면서 다리 쪽으로 통증이 심해지는 양상으로 병원을 찾아 오는데 그러므로 이 때 다리증상이 심할수록 디스크 병의 진행이 심해진 것을 의미합니다.

진단 및 치료

  척추 질환은 일반 방사선 검사(X-선 검사 혹은 엑스레이 검사) 및 컴퓨터 단층 촬영(CT), 자기 공명 영상 촬영(MRI) 등으로 진단이 가능하며, 필요한 경우에는 근전도 검사 및 조영제 투여 검사 등을 추가하여 정밀한 진단을 얻을 수 있습니다.

 추간판 탈출증으로 진단이 되면 증상을 경감시키기 위한 대증적 요법을 우선적으로 적용하여 보고 치료에 반응에 없는 경우 수술을 권하게 되는데, 실제로 수술이 필요한 경우는 약 5% 내외인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방사선학적으로 추간판 탈출증이 매우 심하거나, 통증이 심하여 잠을 이루지 못하거나 일상생활을 할 수 없을 때, 근력 저하나 감각 저하 등 신경 손상의 소견이 보일 때, 대, 소변 장애와 같은 급성 마미총 증후군이 진행되는 경우에는 수술이 필요하며, 특히, 신경 손상 소견이 진행되거나 마미총 증후군이 급성으로 오게 되면 최대한 빨리 수술을 시행하여야 합니다. 간혹 수술 후에도 증상의 완화 정도가 기대에 미치지 못하기도 하는데, 물론 이는 부적절한 수술의 결과일 수도 있으나, 대개는 수술 전 환자 증상의 기간이나 상태가 좋지 않은 경우입니다.

 디스크 병은 대체적으로 진행하는 경과를 보이므로, 디스크 병 증상이 있으면 일단 근처 병원에서 진료를 하시기를 권합니다. 증상이 아주 심한 경우에는 바로 척추전문병원이나 종합병원을 방문하는 것이 좋으며, 어느 정도 통증을 견딜 만 하다면 보존적 치료가 당연히 선행되어야 합니다. 이 때 증상이 전혀 호전 없이 지속되거나, 혹은 오히려 증상이 악화되는 경우, 급격한 신경학적 변화 (운동 능력, 감각)가 발생하였을 때는, 일단 정밀검사를 받는 것이 필수적입니다.

 다행히 검사를 하여서 아주 심하지 않거나, 당장 수술이 불가피하게 급하지 않다면 2-3 개월 정도는 보존적 치료를 더 해볼 수 있다고 사료됩니다. 그러므로, 병의 진행과 더불어 진단이 매우 중요하여지게 됩니다. 단순 X-선 검사는 많은 정보는 얻을 수는 없으나, 척추 뼈의 이상 혹은 척추 관절의 불안정성을 진단하는데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디스크의 세밀한 상태, 신경 손상의 여부, 수술 여부 등을 판단하기 위해서는 CT 혹은 MRI와 같은 더욱 정밀한 검사를 진행하여야 합니다. 만일 수술을 결정했다면 수술직전에 MRI를 반드시 촬영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경피적 내시경 디스크수술이란?

  최근 내시경디스크수술의 비약적 발달로 허리에 손상을 거의 주지 않고 치료할 수 있어 좋은 호응을 얻고 있습니다. 내시경 수술은 탈출된 추간판(디스크)를 예전처럼 전신마취 하에 피부를 크게 절개하지 않고 국소마취 하에 피부를 약 0.6cm정도만 최소로 절개 한 후 살을 벌리거나 뼈를 잘라내지 않고도 피부를 통하여 가는 관을 집어 넣고 내시경, 레이저, 고주파 등을 이용하여 모니터를 보면서 크게 확대한 상태에서 디스크를 없애버리는 방법으로 2-3일 이면 퇴원이 가능합니다.

 내시경 디스크 수술은 획기적으로 발전한 디스크 수술로 기존의 수술법과 달리 모니터를 통하여 신경을 눈으로 직접 보면서, 그리고 환자와 대화를 하면서 수술을 하므로 신경에 손상을 주는 일이 거의 없는 매우 안전한 수술방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또한 만성질병이 있어서 전신마취가 어려운 분들에게도 가능하며, 수술 흉터가 거의 없고, 출혈이 거의 없으므로 수혈이 필요 없고, 퇴원이 곧바로 가능하여 직장이나 학교로의 복귀도 매우 빠르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대전허리 사랑병원은 Wolf사의 척추 내시경 수술 장비를 포함하여 최신 기종의 6종의 내시경 수술 장비를 완비 하여, 환자들에게 최선의 치료를 제공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저희 병원은 그 동안의 학회 활동을 통하여 국내 최고의 내시경 전문 병원으로 발돋움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열심히 노력할 것을 약속드립니다.

고객센터 042-528-7588


35299 대전광역시 서구 계룡로 618 허리사랑병원(괴정동 423-5) 대표자 : 전기현 외 3명 사업자등록번호 : 314-92-10703
전화번호 : 042-528-7588 팩스번호 : 042-523-2938
Copyright (C) 허리사랑병원. All rights reserved. ADMIN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