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리사랑병원이 건강한 미래를 책임지겠습니다.

척추건강정보

골다공증성 척추골절HOME - 척추건강정보 - 골다공증성척추골절

골다공증성 척추골절

골다공증성 척추골절의 개요

  나이가 들면서 뼈가 약해지면 골다공증이 발생하게 되는데, 척추 뼈는 기립 자세에서 체중과 중력의 영향을 받게 되므로, 정상 상태의 척추 뼈일 때는 특별히 무리가 가지 않을 가벼운 외상으로도 쉽게 척추 뼈가 골절되는 것을 골다공증성 척추 골절이라고 합니다.

골다공증성 척추골절

원인

  칼슘이 많이 빠져 나가 퍼석퍼석할 정도로 스폰지처럼 척추 뼈에 구멍이 나는 골다공증을 가진 노년층은 가벼운 외상으로도 허리의 압박골절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가장 흔히 미끄러져 넘어지거나 주저 앉으면서 발생하지만, 무거운 물건을 들다가 삐끗하거나, 몸통을 돌리면서 삐끗하거나, 기침, 가벼운 충격, 조금 무리한 운동 등의 사소한 문제로도 골절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창문흘리기 또는 아기 들어홀리기, 시장바구니 들기 등으로도 골절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만약 고령에서 특별히 심한 외상이 없이도 어느 순간 심한 흠, 요추부의 통증을 호소한다면 반드시 검사를 받아 보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보편적으로 60세 이전에는 활동이 많아 사고가 잦은 편인 남자에게 압박골절이 많은 편이며 60세 이후 에는 여성이 폐경기 이후 3~5년 내로 골밀도가 빠른 속도로 낮아지기 때문에 여자에게서 압박 골절이 훨씬 많은 편입니다. 골다공증 환자의 80% 정도는 여자이며, 골다공증으로 인한 압박골절 환자의 7분의 6 정도가 여성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골다공증으로 인한 압박골절은 흔히 60~70대에서 발생하지만, 40대 부터 미리 척추 뼈를 튼튼히 해 두어야 하는 이유가 바로 이것 입니다. 50대 이상에서 키가 줄어드는 이유 중에서 가증 큰 이유도 바로 척추 뼈가 찌그러지는 골다공증성 척추 골절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증상

  척추에 골절이 발생하게 되면 골절이 생긴 곳에 심한 국소 통증이 발생하게 됩니다. 수일이 지나면 통증이 가라 앉아 간혹 통증이 완전히 사라지기도 하지만 어떤 환자의 경우에는 통증이 오랫동안 심하게 지속되어 꼼짝하지 못할 정도인 경우도 있습니다.

 초기에는 누워 있을 때도 골절 부위가 심하게 아픈 경우가 많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보통은 누워 있을 때의 통증은 사라지고 누웠다가 일어날 때, 화장실에서 대소변 볼 때, 오래 동안 앉아 있을 때, 갑자기 몸을 틀 때 등의 특정 자세에서 심한 통증을 느끼게 됩니다.

 척추 골절이 아주 심한 경우에는 척수 신경을 눌러 대,소변 장애, 엉덩이와 다리의 감각 소실, 다리 근육의 약화 내지 마비를 초래할 수 있습니다. 특히 고령의 환자에서 척추 골절이 발생하게 되면, 거동이 불가능하여 누워 있어야만 하고, 통증이 지속적으로 발생하므로, 요로감염, 폐렴, 심부 색전증 등의 전신 합병증이 흔히 초래되며 심한 경우에는 사망에 이르기도 합니다. 그러므로, 골다공증성 척추 골절이 발생하면 반드시 척추 전문의와 상의하여 적절한 치료를 받아야 할 것입니다.

치료 방법

안정가료

보통 압박 골절이 발생하였더라도 초기에 침상 안정을 취하면서 약물로 통증을 경감시켜주면 점차적으로 통증이 사라지면서 자연 치유가 되기도 합니다. 그러나, 혈액 순환이 잘 안되거나, 척추 골절 부위가 잘 아물지 않거나, 척추 뼈 변형이 척추 관절 변성을 촉진시키거나, 신경근 압박을 했을 때는 통증이 계속되거나 통증이 점차 심해지기도 합니다.

성형술

절개 없이 가느다란 주사 바늘을 이용하여 골절된 부위에 시멘트를 주입하여 통증을 없애주고, 골절된 뼈를 새로 만들어주는 치료법으로 골다공증성 척추 골절의 치료에 매우 효과적인 치료 방법입니다. 전신 마취와 절개가 필요 없으며, 시술 시간이 5~10분 정도로 매우 짧고, 시술 후 바로 활동이 가능하므로 나이 및 전신 상태와 상관 없이 시술이 가능합니다. 80세 이상의 고령 환자, 폐렴이나 혈전성 정맥염이 있는 환자는 조기 시행이 가능하며, 만약 2 주간의 적극적인 치료를 시행하였음에도 증상의 개선이 없고 통증이 지속되었을 때 시술이 가능합니다.

수술적 치료

압박 골절 자체가 파열 골절이 되면서 뼈 조각이 척추 뼈 구멍으로 들어가거나, 허리에 통증이 심하게 발생하지 않는 경우라도 신경이 압박되어 심한 좌골 신경총이나 마미 신경총 압박 증후군이 나타난다면 바로 응급 수술을 해야 합니다. 그러나 마비가 없더라도 만약 척추 몸통의 50% 이상이 소실되고, 신경 구멍의 50% 이상이 압박 되었다면 수술을 고려해 보아야 합니다. 이런 경우 골절 후 골절된 부위의 척추 불안정증이 발생하면서 시간이 지날수록 척추 변형이 일어날 수 있습니다.

고객센터 042-528-7588


35299 대전광역시 서구 계룡로 618 허리사랑병원(괴정동 423-5) 대표자 : 전기현 외 3명 사업자등록번호 : 314-92-10703
전화번호 : 042-528-7588 팩스번호 : 042-523-2938
Copyright (C) 허리사랑병원. All rights reserved. ADMIN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