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리사랑병원이 건강한 미래를 책임지겠습니다.

고객센터

언론보도HOME - 고객센터 - 언론보도

제목 [2019년 6월 언론] 일상 속 찌릿한 고통의 허리디스크, 지속된다면 정형외과 치료 필요
작성일 2021-02-08

일상 찌릿한 고통의 허리디스크, 지속된다면 정형외과 치료 필요

 

현대인들의 잘못된 생활습관으로 인하여 허리 통증은 더 이상 노년층만의 문제가 아닌 상황이 되었다. 한번 생긴 척추 질환은 짧은 시간에 치료가 되기가 힘들기 때문에 평소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평소 잘못된 자세를 고치려 노력하고, 간단한 스트레칭을 꾸준히 진행해 현대인들의 문제점인 운동부족과 망가진 생활패턴을 개선시켜야 한다.

 

대전 허리사랑 병원 김관태 대표원장은척추 및 허리디스크는 워낙 바쁜 사회 속에서 살아가는 현대인들이 자신의 몸을 제대로 점검하지 못하고 있기 때문에 발생할 때가 많다. 척추 질환을 겪고 있어도 큰 경각심을 갖지 않고 그대로 방치한다는 것이 큰 문제점이다라고 말했다.

 

하지만 초기에 척추 질환 치료를 받지 않는다면 지속적인 일상 속의 불편함을 겪는 것은 물론 퇴행성 척추 질환으로 이어질 수 있어 20대에 시작된 허리 통증이 50대와 60대까지 계속해 이어질 수 있다는 위험이 있다.

 

일시적으로 허리통증이 시작되었다면 우선 휴식을 취해 본 후, 증상이 나아질 기미가 보이지 않을 경우 허리디스크일 가능성이 있을 수 있으므로 병원에 내원해 정밀한 검사 및 치료를 받는 것이 좋다.

 


허리디스크를 초기에 발견하게 된다면 여러 비수술적 치료를 통해 증상의 호전을 기대할 수 있다. 그러나 이미 증상이 오래 진행되어 그 정도가 심각한 수준이라면 내시경 및 미세현미경 디스크 수술 등의 수술적 치료가 필요하게 된다. 그렇기 때문에 지속적인 허리통증이 나타난다면 빠른 시일 내에 신경외과 혹은 정형외과 등에 내원하는 것이 좋다. 특히, 초기 허리통증이라면 가까운 병원에서 1차 검진을 받는 것이 좋으나, 통증의 정도가 강하며 평상시에 자주 나타나는 경우에는 척추병원에서 그 원인을 알아내고 이에 적절한 치료를 받아야 한다.

고객센터 042-528-7588


35299 대전광역시 서구 계룡로 618 허리사랑병원(괴정동 423-5) 대표자 : 전기현 외 3명 사업자등록번호 : 314-92-10703
전화번호 : 042-528-7588 팩스번호 : 042-523-2938
Copyright (C) 허리사랑병원. All rights reserved. ADMIN
맨위로